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작구서 1명 추가 확진…가족 간 감염 (상보)

최종수정 2020.08.07 21:40 기사입력 2020.08.07 21: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수완 기자] 서울시 동작구는 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1명 더 늘었다고 밝혔다.


동작구에 따르면 72번 환자인 A씨는 관내 71번 환자(B씨)의 가족으로 지난 4일부터 뼈마디 쑤심 증상이 있었으며 7일 동작구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또 동작구는 71번 환자 B씨의 역학조사 결과도 발표했다. B씨는 3일부터 오한과 식은땀 등 증상이 발현됐다.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타구에 있는 직장으로 출근했다. 마스크는 착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감염경로는 아직 확인 중이다.



김수완 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