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주시, '생활불편을 원스톱·원클릭으로 해결'

최종수정 2020.08.06 10:13 기사입력 2020.08.06 10:13

댓글쓰기

복지 콜센터, 통합복지상담실 운영

진주시 복지콜센터 통합복지상담실 설치?운영 원스톱 서비스 제공하고 있다.(사진=진주시)

진주시 복지콜센터 통합복지상담실 설치?운영 원스톱 서비스 제공하고 있다.(사진=진주시)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강샤론 기자] 경남 진주시는 지난 3월부터 운영 중인 경상남도 최초 복지전문상담콜센터에 방문민원을 위한 통합복지상담실을 6일부터 운영한다.


이번에 설치되는 통합복지상담실은 복지 민원으로 시청을 방문 시 여러 부서를 거치지 않고 통합복지상담실에 바로 방문하면 담당 직원이 직접 상담해 복지 민원의 종합창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기존에 각 부서에서 과별로 상담하던 복지신청, 정보제공업무 외에도 임대주택, 바우처사업, 공공근로신청,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 등 단기간 홍보 필요사업 및 수요자 관심이 높은 사업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시는 복지정보제공을 위해 비대면 전화상담시스템인 진주복지콜센터를 설치 운영하고 3월~7월 말까지 7538건의 전화 상담과 SMS, 희망 안부콜 등 총 1만4830건으로 한 달 평균 3000여건의 온라인 상담을 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기존에는 복지 서비스가 분산돼 있어 민원인이 여러 부서를 방문하는 불편함이 컸으나 부서 간 연계서비스를 통해 수요자 중심 상담시스템으로 복지 민원의 고충과 생활 불편을 원스톱, 원클릭으로 해결할 수 있게 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진주시는 더욱 효율적인 복지서비스 지원을 위해 30개 읍면동, 복지 관련 기관(단체)과도 다양한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영남취재본부 강샤론 기자 sharon7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