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제시, 사회서비스 제공인력 응급처치 교육

최종수정 2020.08.05 13:39 기사입력 2020.08.05 13:39

댓글쓰기

응급상황 시 행동요령 및 심폐소생술 등

사진=김제시 제공

사진=김제시 제공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홍재희 기자] 전북 김제시가 사회서비스 제공 시 발생할 수 있는 응급상황에 적절히 대처할 수 있도록 제공인력에 대한 안전교육에 나섰다.


5일 시는 김제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서 지역자율형사회서비스 투자사업 제공기관 대표자 및 제공인력 80여 명을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교육은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 양근녕, 전혁 강사를 초청해 응급처치의 필요성과 응급상황 시 행동요령 및 심폐소생술을 직접 실습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안전교육은 제공인력이 서비스 이용자들의 뜻하지 않은 부상과 응급상황 시 환자의 고통을 덜어주고 귀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응급처치 방법을 숙지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시는 17억3100만 원의 예산으로 지역사회서비스 투자사업 11개 사업 21개 제공기관과 가사간병 방문지원 사업 1개 제공기관이 1800여 명에게 사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박준배 시장은 “안전에 대한 중요성을 다시 한번 인식하고 응급상황 발생 시 바로 처치할 수 있는 능력을 키워 제공인력과 사회서비스 이용자들 모두 즐겁고 행복한 사회서비스를 누리길 바란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홍재희 기자 obliviat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