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동사랑상품권 150억 원 추가발행

최종수정 2020.07.14 16:22 기사입력 2020.07.14 16:22

댓글쓰기

강동구, 17일 오전 10시부터 모바일앱에서 판매

강동사랑상품권 150억 원 추가발행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올해 처음 발행을 시작해 지난 4월 완판됐던 강동사랑상품권이 돌아온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강동사랑상품권(모바일)을 17일 오전 10시부터 판매한다.

강동사랑상품권은 지역 내 제로페이 가맹점에서만 사용가능하고 대형매장이나 사행성 업종에는 사용이 제한돼 있어 지역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큰 도움을 주고 있는 지역사랑상품권이다.


올 1월15일부터 100억 원 규모로 판매를 시작해 주민들의 뜨거운 호응으로 조기 완판을 이뤄냈다.


이후 주민들의 지속적인 추가발행 요청과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상권 살리기 차원에서 150억 원 규모로 추가 발행하고 상시할인 7%로 적용해 판매를 시작한다.

강동사랑상품권은 11개의 모바일앱을 통해 구매 및 사용할 수 있다. 구매권의 80% 이상을 사용하면 나머지 금액에 대한 환불이 가능하다.


상품권의 사용기한은 구매일로부터 5년 이내이며, 7% 할인율을 적용한 1인 당 구매한도는 7월31일까지는 100만원, 8월1일부터는 70만원으로 하며, 선물권을 포함한 1인 당 월 보유한도는 200만원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상공인들에게 큰 보탬이 되는 강동사랑상품권을 많이 애용해 주길 부탁드린다. 구는 앞으로도 소상공인지원 및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