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소방, 화재예방 대책 ‘눈에 띄네’

최종수정 2020.06.03 12:55 기사입력 2020.06.03 12:55

댓글쓰기

드론 감시단 운영·조례 개정 등…봄철 화재 지난해比 대폭 감소

전남소방, 화재예방 대책 ‘눈에 띄네’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전남지역 봄철(3~5월) 화재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대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전남소방본부(본부장 마재윤)에 따르면 올해 봄철 기간 화재는 731건으로 지난해 863건 대비 15.3%(132건) 감소했다.

인명피해 또한 21명(사망 5·부상 16)으로 지난해 34명(사망 8·부상 26) 대비 38.2%(13명)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주요 화재원인은 부주의 67%(490건)와 전기적 요인 15.6%(114건), 기계적 요인 6.8%(50건) 순으로 나타났다. 발생 시간대는 오후 2~3시 사이가 9.8%(72건)로 가장 높았다.


특히 임야(산불, 들불) 화재가 135건으로 지난해 197건 대비 31.5%(62건) 감소했으며, 인명피해는 12명(사망2·부상10)에서 3명(사망2·부상1)으로 75%(9명) 감소했다.

전남소방본부는 드론을 활용한 임야화재 취약지역 공중 감시단 운영을 비롯해 지난달 시행된 ‘전라남도 화재 예방 조례 개정안’과 임야화재 인명피해 저감대책 추진 등이 감소의 한 요인으로 분석했다.


마재윤 전남소방본부장은 “화재 건수와 피해는 감소 추세지만 한순간 부주의로 대형화재가 발생할 위험은 항상 존재한다”며 “앞으로도 한발 앞선 정책으로 도민의 소중한 인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