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읍시-전북도-SK넥실리스㈜, 1200억 원 규모 6공장 투자협약

최종수정 2020.06.01 17:03 기사입력 2020.06.01 14:54

댓글쓰기

정읍시-전북도-SK넥실리스㈜, 1200억 원 규모 6공장 투자협약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전북 정읍시는 1일 전북도, 동박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SK넥실리스㈜와 1200억 원 규모의 6공장 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10월 1212억 원 규모의 5공장 증설 투자협약 체결 이후 7개월 만에 정읍 제3 산업단지에 6공장 추가 증설 투자협약을 결정한 것이다.

이날 협약식은 전북도청에서 유진섭 시장과 송하진 전북도지사를 비롯해 김영태 SK넥실리스㈜ 대표 등 13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협약에 따라 SK넥실리스㈜ 6공장은 올해 8월 착공을 시작해 오는 2022년 1분기 준공을 목표로 기존 여유 부지 2만5300㎡에 1200억 원을 투자한다.


이번 증설로 고품질 동박 생산능력을 늘려, 급성장하는 시장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약 51명의 신규고용 창출 효과와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6공장이 완공 후 가동되면 연간 9000t 규모의 동박 생산이 가능해 SK넥실리스㈜의 동박 생산능력은 연간 5만2000t이 된다.


김영태 SK넥실리스㈜ 대표는 “기업 지원을 아끼지 않는 정읍시와 전북도에 감사드린다”며 “환영해주신 만큼 이번 증설 투자를 바탕으로 우리 기업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유진섭 시장은 “SK넥실리스㈜의 투자 결정이 우리 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며 “앞으로 SK넥실리스㈜가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행정적 제반 필요사항에 대해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K넥실리스㈜는 지난 3월 동박 전문 제조회사인 KCFT를 인수한 SKC의 자회사다.


지난해 10월 세계에서 가장 얇은 4㎛ 두께의 초극박 동박을 1.4m 광폭으로 세계 최장인 30㎞ 길이로 양산하는 기술력을 선보였다.


올해 초 4공장 증설을 마치는 등 세계 초일류 동박 제조사로 자리매김을 위한 발 빠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gjg7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