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코로나19 확진자 최소 23명…이틀 연속 환자 수 20명 이상 발생

최종수정 2020.05.27 19:46 기사입력 2020.05.27 19:4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서울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이틀 연속 20명 이상 발생했다.


서울시는 27일 오후 6시 기준 서울 발생 코로나19 확진자 누계가 826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8시간 전 집계 대비 19명 늘어난 것이다.

서울시의 이날 오전 10시 기준 집계에 전날 확진자 20명과 당일 확진자 4명이 포함돼 있었으므로, 27일에 확진된 신규 환자는 최소 23명으로 파악됐다.


이로써 서울 발생 신규 확진자 수는 이틀 연속으로 20명 이상을 기록했다. 이는 3월 28·29일에 각 22명이 확진된 데 이어 거의 2개월 만에 처음 있는 일이다.


서울 발생 확진자 누계 826명 중 서울 최대 규모 집단감염인 이태원 클럽 관련 환자가 129명, 쿠팡 부천물류센터 관련 환자는 15명, 해외 접촉으로 감염된 환자가 274명이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