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속보]中 '우한 폐렴' 치료하던 의료진 첫 사망

최종수정 2020.01.25 14:02 기사입력 2020.01.25 14:01

댓글쓰기

속보[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우한 폐렴'으로 알려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중국에서 확산하는 가운데 중국에서 처음으로 이 병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는 의료진이 사망했다.


25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 주요 현지 외신에 따르면 후베이성 소재 신화 병원에 근무하던 이비인후과 의사 량우둥 씨(62)가 숨졌다.


량 씨는 지난 16일 '우한 폐렴'에 감염된 것으로 의심되고 있다. 이후 18일 지정병원인 진인탄 병원으로 이송돼 진료를 받았지만 건강을 회복하지 못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