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목포시 원도심 사업 워크숍 개최… 주요사업 간 협업 강화

최종수정 2020.01.17 14:46 기사입력 2020.01.17 13:06

댓글쓰기

과거 100년을 품은 원도심, 미래 100년을 담보할 수 있는 공간으로
부서 간 협업·소통으로 사업의 일관성 확보 및 시너지 효과 창출

목포시는 지난 16일부터 이틀간 ‘원도심 사업 워크숍’을 개최했다. (사진제공=목포시)

목포시는 지난 16일부터 이틀간 ‘원도심 사업 워크숍’을 개최했다. (사진제공=목포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정형석 기자] 목포시(시장 김종식)는 지난 16일부터 이틀간 ‘원도심 사업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시청 상황실과 근대역사문화거리 현장에서 진행된 이번 워크숍은 원도심 일원에서 추진 예정인 주요 사업에 대해 사업 부서 간의 협업 및 소통을 강화해 공통의 큰 그림을 그리고 그 아래에서 개별 사업 간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 목포 원도심에서는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근대역사문화공간 재생활성화 시범사업을 두 축으로 디자인 도로와 간판, 전선지중화 등 지역의 매력과 가치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사업이 추진된다.


주요사업은 ▲ 근대역사문화공간 종합정비계획 수립 ▲ 1897 개항문화거리 지중화사업 ▲ 목포 근대문화사길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 ▲ 1897 개항문화거리 교통환경 개선 수립용역 ▲▲1897 개항문화거리 가로조성 디자인 및 실시설계 ▲ 목포 개항문화거리 간판개선사업 등이다.


이번 워크숍에는 6개 사업을 추진하는 시 건설과, 도시재생과, 도시문화재과 등의 사업부서 및 사업별 용역 수행사가 한데 모여 사업내용 공유와 일정 등을 협의해 협업을 통한 큰 틀에서의 일관성 확보와 사업효과 증대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특히, 이 자리에서는 형식적인 정보교류 차원이 아닌 사업 주체들이 모두 모여 원도심 발전 방향 및 미래에 대한 큰 그림을 공유하고 개별 사업에 대한 상호 이해를 바탕으로 사업 간의 연계성을 강화하기 위한 치열한 고민과 열띤 토론이 이뤄졌다.


시는 앞으로도 사업 간의 효율적인 공정관리 및 사업효과 증대는 물론 지역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 도시재생과 문화재 활용을 통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협업과 소통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목포시 관계자는 “역사적으로 100년 전 국내 중심지였던 목포가 앞으로 100년을 기대하는 국제적 도보관광 거점 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게 목포만의 목포다운 글로벌한 근대역사문화도시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정형석 기자 alwatros@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