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택시와 충돌사고 낸 BTS 정국, 기소의견 검찰 송치

최종수정 2019.12.10 18:50 기사입력 2019.12.10 18:50

댓글쓰기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정국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정국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동훈 기자]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본명 전정국·22)이 지난 10월 발생한 교통사고와 관련해 경찰 조사를 받은 후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정국을 도로교통법 및 교통사고처리특례법 위반 등의 혐의로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정국은 지난 10월 말 서울 용산구에서 자신의 차량을 운전하던 중 택시와 충돌하는 사고를 냈다. 당시 정국은 음주를 한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달 28일 정국을 한차례 소환해 조사를 마쳤다"며 "정국이 피해자와 원만히 합의했으나 사고 과정에서 과실이 커 기소 의견을 달아 송치했다"고 밝혔다.



정동훈 기자 ho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