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 청렴도 2등급…지난해 比 2단계 ‘껑충’

최종수정 2019.12.09 17:13 기사입력 2019.12.09 17:13

댓글쓰기

전남도 청렴도 2등급…지난해 比 2단계 ‘껑충’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전남도의 청렴도가 지난해보다 2단계 오른 ‘2등급’ 평가를 받았다.


그동안 하위권을 맴돌던 전남도가 ‘청렴 전남’ 실현의 기틀을 마련했다는 평이다.


전남도는 9일 ‘국민권익위원회 2019년 청렴도 평가’에서 광역지방자치단체 중 ‘2등급’을 받아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국민권익위원회는 매년 전국 공공기관의 행정서비스를 경험한 국민, 기관 내부 직원, 전문가·업무 관계자 등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해 그 결과를 공표한다.


전남도는 그동안 광역지방자치단체 가운데 하위권을 맴돌았으나 민선7기 김영록호가 출범한 첫 1년을 대상으로 이뤄진 2019년 평가에서 당당히 상위권으로 도약했다.

모든 평가 분야에서 전년보다 상승했다.


특히 집중적으로 노력한 외부청렴도 분야에서 전년보다 2단계 상승한 ‘2등급’을 받아 청렴도 상승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이는 도가 2019년을 ‘청렴 전남 회복 원년의 해’로 정하고 취약 분야 대책을 집중적으로 추진하고, 청렴생태계 조성을 위한 전방위적 노력을 기울여온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특히 매월 정례적으로 실시되는 한 여론조사 전문기관의 조사에서, 민선7기 출범 후 15차례 시도지사 직무수행 평가 1위, 올해 주민생활 만족도 평가에서 8차례 1위를 차지할 정도로, 김영록 도지사의 도민에게 다가가고 소통하는 현장행보가 도민에게 인정받아 청렴도 평가까지 이어진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박병호 전남도 행정부지사는 “이번 청렴도 2등급 결과는 ‘청렴 전남’ 실현을 위한 전 직원의 염원과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결과다”며 “올해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청렴생태계가 완전하게 정착할 때까지 지속적으로 청렴도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gmail.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