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북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서 2등급 차지

최종수정 2019.12.09 14:43 기사입력 2019.12.09 14:43

댓글쓰기

전년도 대비 2단계 상승…민원인 외부 평가 대폭 상승

전북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서 2등급 차지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전북도는 국민권익위원회가 9일 발표한 전국 733개 공공기관 대상 ‘2019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에서 종합청렴도 점수 8.08점을 받아 광역지방자치단체 그룹에서 최고 등급인 2등급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에 비해 2단계나 상승한 것으로 전북도는 이번 평가에서 외부청렴도 8.51점(1.36점 상승), 내부청렴도 8.21점(0.37점 상승), 정책고객평가 6.79점(0.14점 상승)과 부패사건이 발생하지 않아 모든 평가항목에서 골고루 전국 평균을 훨씬 웃도는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민원, 공사, 용역, 보조금 분야에서 전북도의 행정서비스를 받은 민원인들에게 평가받은 외부청렴도가 7.15점에서 8.51점으로 대폭 상승해 도민들로부터 투명하고 깨끗한 전북도의 행정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그 의미를 더했다.


전북도는 올해 청렴생태계 조성, 청렴인프라 구축, 청렴문화 확산, 청렴행정 실천 등 4개 분야 24개 세부과제로 반부패·청렴정책을 수립, 강력 추진하고 있는 상태이다.


또 지난해 부진했던 외부청렴도 향상을 위해 부패취약분야 찾아가는 부패방지 교육, 민원콜백서비스 실효성 제고, 반부패 공사문화 정착을 위한 공사관계자 파트너십 구축, 익명제보시스템 등 온오프라인 클린신고센터 운영, 소방분야 특별 청렴도 향상대책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다.

박해산 전북도 감사관은 “전북도의 모든 공직자는 도지사의 행정철학인 ‘공심(公心)’을 도정운영의 기본으로 삼아 청렴한 공직문화 조성으로 도민의 신뢰를 얻기 위해 최선을 다해 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공공기관 뿐만 아니라 민간단체와의 협업을 강화하여 도내에 청렴문화가 정착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도 감사관실은 지난 6월 감사원에서 실시한 ‘2019년 자체감사활동 평가’ 결과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인 ‘에이(A)’등급 기관으로 선정된 데 이어, 이번 권익위의 ‘2019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평가’에서 ‘2등급’을 획득함으로써 올해 ‘청렴도 향상’과 ‘모범적인 자체감사활동’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는 쾌거를 이뤘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