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시민 '소비자 책임의식' 전국 최고…지속가능 소비 실천도 적극

최종수정 2019.11.18 09:47 기사입력 2019.11.18 09:47

댓글쓰기

인천시청

인천시청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인천시민의 소비자책임 의식이 전국 최고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


18일 인천시에 따르면 최근 한국소비자원이 발표한 '2019 한국의 소비생활지표 조사' 결과, 인천시민의 소비자책임은 '거래정보를 충분히 비교해 선택' 등 대부분의 항목에서 전국 평균보다 높은 점수를 보였다.


'소비자책임'은 상품계약과 사회적 가치 실천을 합친 것을 말하는데, 이 중 '거래정보를 충분히 비교해 선택'은 74.9점으로 전국 최고 수준(전국 평균 67.0점)으로 나타났다.


또 '소비자 리콜 참여' 70.4점(전국 66.5점), '디지털 콘텐츠의 불법복제물 저작권 보호 실천' 69.5점(65.4점), '표시된 사항 확인' 69.3점(64.3점), '계약서 약관·보증기간·계약조건 확인' 68.6점(64.4점), '예약부도(노쇼) 예방' 66.6점(65.2점)으로 전국 평균을 웃돌았다.


인천 소비자들은 지속가능 소비 실천 활동에도 적극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에너지 절약' 71.6점(66.6점), '자원 재활용' 67.9점(67.1점), '친환경상품 구매' 65.8점(61.1점), '녹색실천 정도' 63.6점(57.3점), '윤리소비 실천' 64.8점(58.6점)으로 나타났다.


인천시 관계자는 "시민의 소비자 책임의식이 높은 것은 인천시가 전국 지자체 중 처음으로 2016~2018년 공정거래위원회와 한국소비자원이 공동 지원한 '소비자 행정 선도 지자체'로 선정돼 고령소비자 교육 등 각종 소비자정책을 적극 추진한 결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