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등포구, 음식물쓰레기 다이어트…56톤 줄였다

최종수정 2019.11.12 08:04 기사입력 2019.11.12 08:04

댓글쓰기

지난 11일 ‘2019년 공동주택 음식물쓰레기 감량 경진대회’ 시상식 개최... 4~9월 6개월 간 RFID 개별 계량기 운영 중인 196개 단지 참여

영등포구, 음식물쓰레기 다이어트…56톤 줄였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는 주민들의 자발적 참여와 적극적인 홍보로 음식물쓰레기 약 56톤을 감량했다.


구는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6개월간 자원절약과 환경보호를 위해 지역 내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음식물쓰레기 감량화 경진대회’를 실시했다.


이번 경진대회 참가 주택은 RFID(무선인식) 개별 계량기가 설치된 196개 단지 7만173세대가 참여해 지난해 보다 약 13%(5,056세대) 이상 많은 세대가 경합을 펼쳤다.


평가 항목은 ▲전년대비 세대별 감량률(60점) ▲세대별 발생량(20점) ▲홍보실적(20점)이며, 각 항목 점수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감량 성적을 산정했다.


구는 그 결과를 바탕으로 지난 11일 음식물쓰레기 감량에 가장 많은 성과를 낸 11개 우수 단지를 선정, 시상식을 개최했다.

대상을 차지한 공동주택은 당산디오빌(당산로 222)로 지난해에 5587kg에서 올해 4596kg으로 감량, 21.6% 높은 감량률을 달성했다.


이는 해당 공동주택의 작년 감량률 3.1%보다 7배 이상 대폭 상승한 수치다.


우수상은 3개 단지로 양평삼천리아파트, 오목교벽산블루밍, 대림성락아파트가 수상, 장려상은 7개 단지로 문래동 태영데시앙 아파트, (해군)바다마을, 대우메종리브르, 양평동벽산블루밍아파트, 창건애드웰 아파트, 삼호한숲 아파트, 대림현대2차 아파트가 선정됐다.


대상, 우수상, 장려상에는 상장과 함께 각 70만 원, 40만 원, 30만 원 상당의 일반용 종량제 봉투가 시상품으로 지급됐다.


당산디오빌 관리소장(65)은 “주민들의 작은 노력이 모여 좋은 결실을 맺었다. 상품으로 탄 종량제 봉투를 주민들과 나누며 다시 한번 음식물쓰레기 감량 의지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영등포구, 음식물쓰레기 다이어트…56톤 줄였다


또, 이번 경진대회에서 주목할 만한 점은 지난해 경진대회에서 2위를 차지한 양평1동 벽산블루밍아파트가 올해도 홍보실적 평가에서 압도적인 점수를 획득, 장려상을 수상한 것이다. 이 아파트는 매달 2회 이상 구내방송 실시, 자체 교육 6회 개최 등 음식물쓰레기 감량에 대한 꾸준한 관심과 노력으로 2년 연속 수상할 수 있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최근 1인 가구가 증가하고 배달업이 발달하면서 음식물쓰레기 배출량이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경진대회를 계기로 올바른 배출방법을 생활화하고 쓰레기 감량과 환경개선에 적극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청소과 (☎2670-3481)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