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안국제공항, 올해 이용객 72만명…연말까지 100만 돌파 기대

최종수정 2019.10.15 16:09 기사입력 2019.10.15 16:09

댓글쓰기

무안국제공항 전경

무안국제공항 전경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전남도는 무안국제공항이 개항 이후 처음으로 연간 이용객 70만명을 넘어섰다고 15일 밝혔다.


올 들어 9월 말 현재까지 무안국제공항 이용객은 72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39만명)보다 83.2% 증가했다.


국내선 이용객은 17만명으로 지난해보다 2.9% 늘어났고, 국제선은 55만명으로 141.7%나 늘어 전국 15개 공항 중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최근 일본 노선 감소에도 불구하고 중국, 대만, 베트남, 태국, 필리핀 등 노선이 이용객 상승세를 이끌었다.


이달부터 일본 후쿠오카 노선이 추가 중단되지만, 이달 중순 대체 노선으로 중국 최고 관광지인 장가계에 신규 취항할 예정이다.

이로써 상해, 연길, 장가계, 도쿄, 오사카, 타이베이, 방콕, 다낭, 세부, 코타키나발루 10개 국제노선이 운항하게 된다.


특히 전남도가 중국 산야, 괌, 동남아 등 신규 취항을 위해 각 항공사 및 국토교통부 등과 협의를 이어가고 있어 국제선 다변화를 위한 추가 성과도 기대된다.


올해 목표인 100만명 달성을 위해 전남도, 제주항공, KT&G가 공동으로 전국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여행계획 공모전을 추진 중이다. 제2회 추경 예산에 항공사 손실보전금 4억5000만원을 증액 반영해 항공사의 국제노선 다변화를 유도하고 있다.


이상훈 전남도 도로교통과장은 “동절기에 접어들고 있어 중국 등 일부 노선 이용객 감소가 예상되나, 기후 영향을 덜 받는 동남아 지역 등으로 노선을 다변화하겠다”며 “올 한 해 목표인 100만 달성과 함께 공항 활성화를 위해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argus1945@gmail.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