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우새' 이정현 "권상우♥손태영 보고 결혼 결심"…싸운 적 없는 남편 대학병원 의사

최종수정 2019.10.14 07:05 기사입력 2019.10.14 07:05

댓글쓰기

배우 이정현/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정현/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허미담 인턴기자] 배우 이정현이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 밝혔다.


13일 오후 9시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정현이 스페셜 MC로 등장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이정현은 "사실 결혼을 포기했었다. 만날 기회가 없고 힘들다. 같은 계통에 있는 사람도 연락하기 그렇고. 결혼을 포기하고 일만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그는 권상우와 호흡을 맞춘 영화 '두 번 할까요'를 언급하며 "이 영화를 찍으면서 결혼을 하고 싶어졌다"고 밝혔다. 이정현은 "권상우 씨가 너무나 딸 바보 아들 바보고, 항상 손태영 씨한테도 전화하시더라. 그런 것들이 부러웠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영화 촬영 끝자락에 신랑을 만났다"며 "'에라 모르겠다'하고 확 잡아버렸다"며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정현은 남편에 대해 "너무 착하다. 연애할 때부터 싸운 적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남편이 되게 듬직했다. 너무나 성실하고 바른 생활 사나이 이미지였다. 되게 믿음이 갔다"고 말하며 남편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이정현은 올해 4월 3살 연하의 대학병원 정형외과 전문의와 결혼을 발표해 화제를 모았다.





허미담 인턴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