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작구, 전국 최초 '찾아가는 가족생애 설계 서비스'

최종수정 2019.07.26 07:48 기사입력 2019.07.26 07:48

댓글쓰기

동작구, 전국 최초 '찾아가는 가족생애 설계 서비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복지 정보 접근성을 높여 생애 주기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동작구형 가족생애 설계 서비스’를 추진한다.


그간 정부, 시, 구 등 복지 사업주체별로 광범위하고 다양한 정책 추진으로 주민들이 꼭 맞는 정보를 찾고, 신청하며 제공받기까지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구는 민선 7기 공약 사업 중 하나로 복지 데이터를 체계적으로 통합해 전국 최초로 각 가정에 찾아가 복지서비스 설계부터 안내·신청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가족생애 설계 서비스’ 구축에 나섰다.


먼저, 구는 구 홈페이지에 분야별로 나뉜 복지서비스를 영유아, 청년, 중장년, 어르신 등 생애주기별로 구분·개선해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정보소외계층의 복지 정보이용 편의성을 높인다.


아울러, 각 동별 복지플래너를 대상으로 ‘복지설계사 교육’을 진행, 복지·행정 전 분야 전문가로 양성한다.

복지플래너는 65세 어르신·출산가정 등 특정 대상별로 추진한 사례관리를 가족단위별로 확대, 가정 방문 시 구성원 전체의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설계, 실생활에 필요한 다방면의 종합 상담을 실시한다.


구는 방문 상담 시 ‘가족생애 설계 서비스’를 이용하여 복지서비스 안내와 신청서 및 자료 출력은 물론 접수까지 한 번에 진행 될 수 있도록 복지플래너에게 태블릿 PC와 휴대용 프린터기를 제공한다.


자세한 사항은 동작구청 복지정책과(820-1677)로 문의해 안내 받을 수 있다.


이창우 구청장은 “찾아가는 가족생애 설계 서비스를 통해 누구나 기본적으로 누릴 수 있는 권리를 보장받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선도적인 복지 모델을 구현해 주민 모두가 소외 되지 않는 동작구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