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건, 남북미 정상 만남 앞두고 판문점 사진 점검

최종수정 2019.06.30 15:04 기사입력 2019.06.30 15:04

댓글쓰기

한미 확대 정상회담 전 판문점 사진 보는 장면 포착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백종민 선임기자]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 특별대표가 30일 열린 청와대에서 열린 한미 정상회담에 앞서 판문점 사진을 검토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비건 대표는 이날 한미 확대정상회담에 앞서 다른 참석자와 함께 표지에 인공기가 그려져 있고 판문점이라고 쓰여진 책자를 챙겨봤다. 비건 대표는 특히 이 자료집 중 판문점 군사분계선의 모습을 바라봤다.

비건, 남북미 정상 만남 앞두고 판문점 사진 점검


이는 이날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날 것임을 예고한 것과 관련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일각에서는 세 정상이 지난해 1차 남북 정상회담처럼 함께 판문점 군사 분계선을 넘는 장면을 연출할 가능성을 예상하고 있다.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정상회담 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김 위원장을 만날 것이라고 밝혔지만 어디서 어떤 형식으로 만날 지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다.



백종민 선임기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