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림청 ‘숲나들e', 전국 자연휴양림 통합 예약·결제

최종수정 2019.06.24 14:05 기사입력 2019.06.24 14:05

댓글쓰기

온라인에서 확인한 '숲나들e' 첫 화면. 산림청 제공

온라인에서 확인한 '숲나들e' 첫 화면. 산림청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산림청이 전국 모든 자연휴양림의 예약·결제를 한 사이트에서 처리할 수 있는 통합 플랫폼을 개발해 운영한다.


산림청은 이 같은 방식의 통합 플랫폼 ‘숲나들e’의 서비스 제공을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숲나들e’는 우선 유명산, 천보산, 팔공산 등 58개 국·공립자연휴양림(국립 42개소, 공립 16개소)의 예약·결제를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게 한다.


이어 연말을 즈음해서부터는 전국 170개 국·공·사립 자연휴양림을 모두 통합해 스마트폰과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에서 관련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한다는 것이 산림청의 복안이다.


또 향후에는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자연휴양림 인근 또는 이동 경로상의 맛집과 관광지를 이용자에게 추천하고 인공지능 스피커로 자연휴양림을 검색·이용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할 계획이다.

산림청 이미라 산림복지국장은 “올해 연말까지 ‘숲나들e’로 전국 모든 자연휴양림의 예약·결제를 통합해 이용할 수 있게 하겠다”며 “더불어 2020년부터 산림레포츠, 숲길 등 다양한 산림휴양서비스를 확장해 산림수요자의 편의·휴양성을 높여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전=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