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지자체 협력, ‘새만금수목원’ 2027년 개원 목표

최종수정 2019.06.20 14:29 기사입력 2019.06.20 14:29

댓글쓰기

국립새만금수목원 조감도. 산림청 제공

국립새만금수목원 조감도. 산림청 제공



[아시아경제(전북) 정일웅 기자] 산림청이 오는 2027년 개원을 목표로 ‘국립새만금수목원(이하 수목원)’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수목원 조성의 원활한 진행을 위한 정부-지방자치단체 간 공조체계도 갖췄다.


20일 산림청에 따르면 수목원은 오는 2026년까지 총사업비 1530억 원을 들여 김제시 새만금복합도시에 151㏊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일정표는 올해 하반기 기본설계에 착수한 후 2021년 실시설계, 2022년 수목원 조성착공 등으로 계획됐다.


산림청은 이날 전북도청에서 전북도, 김제시와 ‘국립새만금수목원 조성사업의 성공을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수목원 조성이 일정표대로 마무리 될 수 있게 정부와 지자체가 협력체계를 갖춘다는 게 협약의 배경이다.


협약을 토대로 세 기관은 새만금 지역의 고유한 해양·문화자원을 활용, 수목원을 조성함으로써 국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지역사회의 발전에 기여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

이에 따라 각 기관은 지역협의체를 구성·운영해 지역 의견을 수렴하고 수목원 조성에 필요한 토사를 확보하는 등 원활한 공사진행에 상호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산림분야 국책사업에서 지자체와 지역주민의 역할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며 “산림청은 이러한 시류를 반영해 전북도, 김제시와 협력해 수목원을 성공적으로 조성하고 수목원이 지역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북=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