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척항 인근 표류 北선원 2명 귀순, 2명은 송환

최종수정 2019.06.18 11:04 기사입력 2019.06.18 11:04

댓글쓰기

정부, 15일 선원 4명과 선박 발견
2명 판문점 적십자 채널 통해 귀환
2명은 자유의사에 따라 남측 귀순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동표 기자] 지난 15일 강원도 삼척항 인근에서 표류하다 발견된 북한 선원 4명 중 2명이 18일 판문점을 통해 북한으로 귀환했다. 나머지 2명은 자유의사에 따라 귀순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구조한 북한 주민 4명은 본인의 자유의사에 따라 2명은 귀순, 2명은 귀환 의사를 밝혔다"면서 본인 의사에 따라 후속절차가 이뤄졌다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우리 측은 오늘 18일 오전 10시에 판문점을 통해 귀환 의사를 밝힌 선원 2명을 북측에 인도했다"고 말했다. 북측으로 귀환한 2명은 30대, 50대 남성이다.


나머지 2명은 귀순 의사를 밝혀 북한으로 돌아가지 않고 남한에 남았다.


정부는 15일 오전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한 선박과 선원 발견 사실, 송환계획을 북측에 통보했다. 북측은 오후 늦게 호응을 해왔고, 이후 판문점을 통해 귀환 절차가 이뤄졌다.

한편 선원 4명이 탄 북한 어선 1척은 동해 북방한계선(NLL)을 넘어 표류하다가 지난 15일 오전 6시 50분께 삼척항 인근 바다에서 조업 중이던 남쪽 어선에 발견됐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