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70대 여성, ‘병원 입원비 때문에’ 남편 살해하고 112 신고

최종수정 2019.06.07 18:47 기사입력 2019.06.07 18:40

댓글쓰기

70대 여성, ‘병원 입원비 때문에’ 남편 살해하고 112 신고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70대 여성이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7일 A(73·여)씨를 살인 혐의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동대문구 전농동의 한 금은방에서 남편 B(76)씨의 목을 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B씨를 살해한 뒤 112 종합상황실과 연결된 금은방 전화기로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이 현장에 출동했을 때는 이미 B씨는 숨져 있었다.


A씨는 B씨에게 병원 입원비를 달라고 요구했지만 B씨가 주지 않자 살해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정확한 범행 동기와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