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식입장]'양다리 의혹' 남태현 측 "논란 접했다…사실 확인 중"

최종수정 2019.06.07 10:07 기사입력 2019.06.07 10:07

댓글쓰기

가수 남태현과 장재인 / 사진=남태현, 장재인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남태현과 장재인 / 사진=남태현, 장재인 인스타그램 캡처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가수 장재인이 공개 열애하고 있던 남태현에 대해 양다리 의혹을 제기한 가운데, 남태현 측이 "사실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7일 남태현 소속사 더 사우스 측은 복수의 매체를 통해 "현재 논란을 접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장재인은 이날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태현이 연인으로 추정되는 A 씨와 나눈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해당 대화에서 A 씨가 "(장재인과) 헤어졌다고 거짓말 하고 사람 갖고 노는 것은 좀 아니다"라고 말하자 남태현은 "그런 것 아니다"라며 "넘겨짚지 말라"고 부인한다.


장재인은 이에 대해 "알아가는 사이 멋대로 공개연애라고 인정해서 내 회사 분들, 내 상황 곤란하게 만들어 놓았다"며 "이렇게 살려면 공개를 하지 말았어야지"라고 심경을 밝혔다.


이어 "공개연애와 연락에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가 하고 다니는 짓 때문이었다"라고 비난했다.

현재 장재인은 관련 글과 이미지를 모두 삭제한 상태다.


한편 장재인과 남태현은 지난달 tvN 예능 프로그램 '작업실'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