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허청, 내달 인천 송도서 ‘특허 선진 5개국 회의’

최종수정 2019.06.02 12:00 기사입력 2019.06.02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특허 선진 5개국의 특허청장이 내달 인천 송도에 모인다.


특허청은 내달 11일~13일 인천 송도에서 선진 5개국 특허청장 회의(Intellectual Property 5·이하 IP5)를 연다고 2일 밝혔다.


선진 5개국에는 한국과 미국, 일본, 유럽, 중국이 포함된다. 인천 송도에서 열릴 회의는 이들 국가 특허청장이 모여 첫 날 ‘인공지능(AI)·신기술 대응’을 주제로 협력 이슈를 정하고 둘째 날에는 앞서 정해진 이슈를 중심으로 5개국 특허청 간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으로 진행된다.


또 각국의 서로 다른 특허제도를 융합해 조화시키고 특허정보의 다자간 접근성을 강화하는 등으로 글로벌 특허제도의 편의성을 개선하는 데 의견을 모을 예정이다.


IP5는 세계 특허출원의 85%를 처리하는 5대 특허청의 협의체로 2007년 출범한 이후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지식재산 시스템의 발전방향을 결정하는 데 결정적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특히 우리나라의 경우 지식재산권 분야에서 만큼은 세계 4강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협의체 회원국가의 지위에서 영향력을 과시하는 중이다.


현재 한국은 특허출원 부문 세계 4위, PCT국제특허출원 부문 세계 5위를 차지, 국제적 위상을 높이고 있다. 한국에서 열리는 IP5 회의는 2008년 제주도, 2014년 부산에 이어 내달 인천이 세 번째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인천 송도 IP5 청장회의는 그간 실무회의를 통해 논의된 사항을 정리, 합의를 도출하는 데 주안점을 두게 될 것”이라며 “5개국 청장 간 충분한 논의와 토론을 이끌어 만족스러운 합의가 도출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