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H, 올해 1700억원 규모 비축토지 매입

최종수정 2019.06.02 11:00 기사입력 2019.06.02 11:00

댓글쓰기

LH, 올해 1700억원 규모 비축토지 매입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공공사업을 위해 올해 1700억원 규모의 비축토지를 매입한다고 2일 밝혔다.


그동안 LH는 정부의 주거복지 정책을 수행하고 토지시장의 안정과 소급조절을 위해 비축토지를 사들여왔다. 올해 매입대상은 신청일 현재 개인 또는 법인 명의로 등기된 1필지 또는 연접한 다수의 필지로서, 토지면적이 도시지역 500㎡, 도시지역 외 1000㎡ 이상이고 공공사업 활용에 적합한 토지다.


다만, 관계법령에 따라 취득?이용?처분이 제한돼 개발이 곤란한 토지(농지,임야,녹지,초지,공원,도로 등)는 매입 대상에서 제외된다.


매입가격은 LH에서 선정한 2명의 감정평가업자 평가액을 산술평균한 금액내에서 LH와 매각신청인이 협의해 결정하며, 매매계약이 체결된 경우 감정평가비용은 LH가 부담한다.


신청은 다음달 3~28일 LH 관할 지역본부 보상관리부에서 접수받는다. 이후 토지조사 및 심사 등의 절차를 거쳐 매입대상 토지를 선정하고 11월 이후 계약체결 및 대금지급 예정이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