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政府, '헝가리 유람선 사고' 피해자·가족 명단 유출 사과

최종수정 2019.05.31 16:17 기사입력 2019.05.31 16:17

댓글쓰기

연합뉴스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정부가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유람선 침몰사고의 탑승자와 가족 명단이 유출된 데 대해 사과했다. 유출 경위를 조사하고 재발을 방지하겠다는 약속도 내놓았다.


행정안전부는 31일 오후 '헝가리 유람선 침몰사고 피해자와 가족의 개인정보 유출로 심려를 끼쳐드려 송구합니다'라는 제목의 자료를 내고 이같이 밝혔다.


행안부는 "원활한 수습과 피해자 지원을 위해 수집한 피해자 및 가족의 개인정보가 지원업무 처리 과정에서 유출됐다"며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고 개인정보 보호에 만전을 기해야 하는 정부 부처에서 이런 일로 심려를 끼친 점에 대해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개인정보 유출이 발생하지 않도록 유출 경위를 철저히 밝힐 것"이라며 "앞으로 재난업무 대응·수습을 함에 있어 개인정보 관리에 더욱 세심한 관리를 하고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행안부는 언론에도 "‘재난보도 준칙’에 의거 피해자와 가족 등에 대한 취재·보도는 신중을 기해달라"고 호소했다.

앞서 행안부는 이날 오전 내부 보고서를 관련 부처와 기관에 배포했다. 총 3장으로 구성된 보고서에는 사고 피해 및 구조 진행 현황, 피해자·가족 명단과 주소, 연락처 등이 적혀 있었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