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북도,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사업 신청·접수

최종수정 2019.05.31 10:20 기사입력 2019.05.31 10:20

댓글쓰기

전북도,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사업 신청·접수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전북도는 도내 영세 소상공인의 경영부담 완화 목적으로 시행하는 ‘전라북도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사업’ 신청을 받는다고 3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전년도 매출액 88백만원 이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전년도 카드매출액의 0.3%, 최대 20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전국 최초로 시행하고 있다.


소상공인의 카드수수료는 카드매출액의 0.8%인데 이 중 0.3%를 지원받는 것으로 결과적으로 소상공인은 0.5%만 부담하면 된다.


접수기간은 내달 3일부터 자금 소진시까지이며, 신청은 시군담당부서나 읍면동사무소에서 하면 된다.


직접방문하거나 우편, 팩스, 이메일로도 신청이 가능하다.

유흥업·도박업 등을 제외한 모든 업종이 가능하나, 폐업이나 타시도 이전 등으로 요건을 만족하지 못할 경우에는 지원대상에서 제외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신청서와 함께 ▲전년도매출액 증빙서류(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 ▲카드매출액 증빙서류(포스기 출력물 등) ▲사업자등록증 ▲통장사본 제출하면 지원받을 수 있다.


신청기준과 요건 등 자세한 사항은 전라북도 및 시군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사업 공고문을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도 일자리정책관이나 시군·읍면·동 소상공인 담당부서에 문의하면 된다.


아울러 몰라서 혜택을 받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도내 전역을 대상으로 TV 및 라디오 광고 등을 실시하고, 소상공인협단체 및 자생단체 등에 안내하는 등 빠짐없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홍보에도 집중하고 있다.


나석훈 전라북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소상공인들이 카드수수료 지원을 적극 활용해 경영 부담 완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들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튼실한 정책을 발굴하는 데에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