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연애의 맛' 오창석♥이채은 다정한 모습에 MC들 "알렉스 세족식 이후 처음" 환호

최종수정 2019.05.31 07:55 기사입력 2019.05.31 07:55

댓글쓰기

배우 오창석과 모델 이채은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사진=TV조선 '연애의 맛 시즌2' 화면 캡처

배우 오창석과 모델 이채은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사진=TV조선 '연애의 맛 시즌2'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가연 인턴기자] 배우 오창석과 모델 이채은이 첫 데이트에 나섰다.


30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2'에서는 배우 오창석, 고주원, 이형철, 가수 장우혁이 데이트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창석과 이채은은 브런치를 먹으며 이야기를 나눴다. 다먹은 후, 이채은이 먼저 나서 결제를 했고 이에 오창석은 "아니 왜 내시냐"면서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이채은은 "다음에 또 사주세요"라며 웃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패널들은 "적극적으로 카드를 안 빼앗았다", "그러면서 지갑은 야무지게 안주머니에 넣는다"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오창석은 이채은의 뜯어진 바지 밑단을 수선해주는 모습을 통해 다정한 면모를 뽐내기도 했다. 오창석은 이채은이 북악산의 경치를 감상하고 있는 사이, 편의점에서 옷핀을 사와서 이채은의 바지 밑단을 집어줬다. 이에 MC 최화정과 박나래는 "알렉스의 세족식 이후 다시 없을 줄 알았다"라며 "세심한 모습이 너무 좋다"고 환호성을 질렀다.



김가연 인턴기자 katekim22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