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해투4' 허송연 "전현무와 열애설, 당황스러워…미래의 신랑감 못 올까 두렵다"

최종수정 2019.05.24 07:09 기사입력 2019.05.24 07:09

댓글쓰기

사진=KBS2 '해피투게더4'

사진=KBS2 '해피투게더4'



[아시아경제 이지은 인턴기자] 허송연 OBS 아나운서가 방송인 전현무와의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허송연이 게스트로 출연해 전연무와 열애중이라는 가짜 뉴스와 관련해 심경을 밝혔다.


허송연은 열애설과 관련된 루머가 확산 했을 때 정말 당황스러웠다며 "오늘 '해투'에 출연한 것도 '전현무가 꽂아준 것이 아니냐'는 댓글이 달렸다"고 토로했다.


이어 "전현무와는 동생 허영지를 포함한 지인 모임에서 친해졌다"며 "미래의 신랑감이 주저하고 못 오고 있는 거 아닐까 해서 나왔다"고 밝혔다.


허송연은 "처음에는 '누가 이런 헛소문을 믿겠어'하는 마음으로 가볍게 넘겼지만 이탈리아, 독일에 사는 지인들까지도 연락이 왔다"면서 열애설로 인해 곤혹스러웠다고 밝혔다.

전현무 역시 "인터넷 정보지에 둘이 만난다고 올라왔다. 가수 허영지 씨와 친한 멤버들이 있는데 이삼년 전 단체 식사 사진을 올린 게 이상하게 기사가 났다"며 허송연과의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무차별적으로 퍼지니까 괜히 미안하고 기사가 난 적도 없는데 (반박을) 하기도 애매했다. 되게 힘들었다 그때"라며 당시 느꼈던 심경을 고백했다.


한편 가수 허영지의 언니로 알려진 허송연 아나운서는 예능 '엄마 나 왔어', '시청자 마당', '외식하는 날'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지은 인턴기자 kurohitomi04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