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취약계층 반려동물 등록·중성화수술 무료로 실시

최종수정 2019.05.14 11:15 기사입력 2019.05.14 11:15

댓글쓰기

서울시, 취약계층 반려동물 등록·중성화수술 무료로 실시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서울시는 취약계층(중위소득 60% 이내)이 기르는 반려동물의 동물등록과 중성화수술을 해주는 '동물의료서비스'를 본격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는 6월부터 200마리를 시범적으로 지원하고 재개발 및 재건축 지역의 반려동물까지 1000마리를 목표로 중성화수술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동물의료서비스는 취약계층의 반려동물 유기 위험을 줄이고 취약 지역에 반려동물이 방치되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는 선제적 사업이다. 시민참여예산사업으로 전국 최초로 추진된다.


취약계층의 경우 키우는 반려견과 반려묘가 건강검진을 받고 동물등록과 중성화수술을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서비스 신청은 사업운영자인 '동물권행동 카라'에 신청서류를 우편이나 이메일로 보내면 된다. 지원 후 적합대상으로 확인되면 동물병원을 안내 받을 수 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