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세먼지 덕분에"…온라인쇼핑 거래 11조 돌파 '역대 최대'

최종수정 2019.05.03 12:00 기사입력 2019.05.03 12:00

댓글쓰기

월별 온라인쇼핑 거래액 동향(출처=통계청)

월별 온라인쇼핑 거래액 동향(출처=통계청)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지난 3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이 11조원을 넘어서면서 통계 작성 이래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모바일쇼핑 거래액도 역대 최대인 7조원에 달했다.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중국인 보따리상의 온라인면세점 거래 증가 등이 원인으로 꼽힌다.


3일 통계청이 발표한 '온라인쇼핑 동향'에 따르면 3월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전년 동월 대비 1조7591억원(18.6%) 증가한 11조1953억원을 기록했다. 온라인쇼핑 월 거래액이 11조원을 넘어선 것은 통계 작성 이래 처음이다.


상품군별 거래액을 보면 가전·전자·통신기기가 전년 동월 대비 3771억원(40.1%) 증가했다. 미세먼지의 영향으로 공기청정기, 의류건조기 등 가전제품 거래가 늘었다는 분석이다. 그 뒤를 이어 음식서비스(3255억원, 89.8%), 화장품(1885억원, 22.6%) 등에서 증가했다.


통계청 관계자는 "온라인쇼핑의 신속한 배송, 편리한 결제시스템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이 늘었다"며 "3월에는 미세먼지 영향을 많이 받아 가전·전자부문에서 거래가 증가했고, 음식서비스도 고공행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중국인 보따리상 '다이궁'의 온라인면세점 이용 증가로 화장품 거래도 늘었다"고 덧붙였다.


3월 모바일쇼핑 거래액은 전년 동월 대비 1조5391억원(27.9%) 증가한 7조486억원을 기록했다. 상품군별 모바일쇼핑 거래액은 전년 동월 대비 음식서비스(94.7%), 가전·전자·통신기기(49.5%), 화장품(38.0%) 등에서 늘었다.

아울러 올해 1분기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31조4351억원으로 전년 동분기 대비 17.5% 증가했다. 이 중 모바일쇼핑 거래액은 19조9821억원으로 26.9% 증가하며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온라인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쇼핑 거래액 비중은 63.6%를 차지했다.


상품군별로는 전년 동분기 대비 음식서비스(86.4%), 가전·전자·통신기기(32.4%), 음·식료품(22.2%) 등에서 증가했으나, 문화 및 레저서비스(-2.9%)에서 감소했다.


1분기 상품군별 온라인쇼핑 거래액 구성비는 전년동분기대비 음식서비스(2.3%포인트), 가전·전자·통신기기(1.2%포인트), e쿠폰서비스(0.9%포인트) 등은 확대됐으나, 여행 및 교통서비스(-1.5%포인트), 의복(-1.0%포인트) 등은 축소됐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