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화장실 개방 건설현장에 가산점

최종수정 2019.04.24 15:13 기사입력 2019.04.24 15: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서울시가 휴게소가 없는 도로변 공사장 화장실 18곳을 무료로 개방한다고 24일 밝혔다.


대상은 자동차전용도로나 간선도로 주변의 시가 발주한 공사장에 마련된 화장실들이다. 시 관계자는 "자동차전용도로와 간선도로는 고속도로와 달리 휴게소가 없어 운전 중 화장실에 가고 싶은 시민들이 그동안 불편을 참아왔다"고 말했다.

시는 대상 화장실을 시민들이 알아볼 수 있도록 주변에 안내표지와 현수막을 설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공사장 폐쇄회로(CC)TV와 보안등을 활용해 안전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앞으로 우수 건설현장을 선정할 때 화장실을 개방하는 곳에 가산점도 주기로 했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