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K "푸틴, 김정은에 6자 회담 재개 제안할 듯…조정 진행중"

최종수정 2019.04.24 07:40 기사입력 2019.04.24 07:4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오는 25일 북·러 정상회담이 예정된 가운데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 6자 회담 재개를 제안할 것으로 보인다고 24일 일본 NHK방송이 러시아 정부 고위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김 위원장과 푸틴 대통령은 25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북·러 정상회담을 한다. 이번 정상회담에서 한반도 비핵화를 비롯해 양국간 경제 협력 등 다양한 주제가 논의될 것으로 전망된다.

NHK는 비핵화 논의 관련 러시아 정부 고위 관계자가 북한의 비핵화 문제를 둘러싼 6자 회담을 재개하는 방향으로 조정이 이뤄지고 있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고 전했다. 이러한 내용이 미국과 중국에도 전달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 북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등 6개국으로 구성된 6자 회담은 2003년 이후 논의가 이뤄져왔지만 핵 개발 계획의 검증 방법 등을 둘러싸고 북·미 갈등이 심화하면서 2008년 12월 이후 중단됐다.


NHK는 "푸틴 대통령이 지금까지 북한의 비핵화 논의가 6자 회담의 틀에서 이뤄져야한다고 주장해왔다"면서 "김 위원장과의 정상회담에서 6자 회담 재개를 제안함으로써 비핵화 논의에서 러시아의 참여를 강화하려고 한다"고 분석했다.

한편,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새벽 김 위원장이 러시아를 방문하기 위해 전용열차를 타고 출발했다고 보도했다. 행선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통신은 "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들인 김평해 동지, 오수용 동지, 외무상 리용호 동지, 조선인민군 총참모장 리영길 동지, 외무성 제1부상 최선희 동지와 당 중앙위원회,국무위원회 성원들이 함께 떠났다"고 전했다.


환송행사에는 최룡해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박봉주 당 부위원장 등 당 간부와 무력기관 간부들이 나왔다.


앞서 러시아 크렘린궁은 푸틴 대통령이 오는 25일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방러하는 김 위원장과 회담할 것이라고 공식 확인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