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현병 앓던 50대 男, 흉기들고 주민 위협…"시끄러운 소리에 화나"

최종수정 2019.04.22 09:38 기사입력 2019.04.22 09:38

댓글쓰기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인턴기자] 우울증과 조현병을 앓던 50대 남성이 대낮에 흉기로 아랫집 주민을 위협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사하경찰서는 21일 특수협박 혐의로 A(52) 씨에 대해 구속 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A 씨는 지난 20일 오후 2시50분께 사하구의 한 다세대 주택에서 흉기를 들고 아래층에 살고 있는 주민 B(32) 씨를 찾아가 “조용히 안 하면 죽이겠다”며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시끄러운 소리가 들리는 등 환청 때문에 화가 나, 범행을 저질렀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 결과 A 씨는 우울증 등으로 2012년부터 3차례 입원 치료를 받은 적이 있으나 최근에는 별다른 치료를 받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지난 3월에도 이웃을 위협하는 등 평소 술을 마시고 수차례 행패를 부린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별도로 병원 치료를 병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이지은 인턴기자 kurohitomi04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