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립중앙도서관, 지역 향토 및 귀중 자료 디지털화

최종수정 2019.04.08 17:57 기사입력 2019.04.08 17:57

댓글쓰기

전국 공공도서관 상대로 내달 10일까지 공모 진행

국립중앙도서관, 지역 향토 및 귀중 자료 디지털화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국립중앙도서관은 올해 전국 공공도서관이 소장한 지역 향토자료와 귀중 자료 약 1만 점을 선정해 디지털화한다고 8일 전했다. 이미지 스캔, 목차 구축, PDF 파일 변환 등을 진행하고, 데이터를 소장기관에 제공한다. 국립중앙도서관은 지난해 이 사업을 처음 시작했다. '3·1운동과 안성의 4·1독립 항쟁', '조선민요의 연구', '인천항 일반' 등 공공도서관 열다섯 곳이 보유한 자료 약 6900점을 디지털화했다. 올해 대상은 내달 10일까지 공모를 진행해 확정한다. 도서관 측은 "지역공동체의 삶과 기억이 담긴 생활문화 기록, 향토자료의 보존가치가 높아진다"며 "주요 장서 디지털화를 통해 지식문화유산을 많은 사람들과 공유하고 도서관 간 협력체계를 구축하겠다"고 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