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야놀자, 올해 개발자 포함 400명 이상 신규채용

최종수정 2019.03.22 08:29 기사입력 2019.03.22 08:29

댓글쓰기

야놀자, 올해 개발자 포함 400명 이상 신규채용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글로벌 여가 예약 플랫폼 야놀자가 올해 400명 이상을 신규 채용한다.


야놀자는 22일 연구개발(R&D)분야 핵심인력 200여명을 포함해 올해 20여개 직군에 걸쳐 400명 이상의 직원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R&D 분야는 무한 경쟁 환경에서 지속적인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상시 채용한다. 해외 사업의 확장에 따라 글로벌 인재 채용도 병행할 방침이다. 이밖에 ▲마케팅 ▲전략기획 ▲재무회계 ▲영업기획 ▲경영지원 등의 인력을 집중 보강할 예정이다. 직군별 자세한 모집요강은 야놀자 홈페이지와 국내외 주요 채용사이트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야놀자는 일과 삶의 균형(워라밸)을 위해 부서별 출근시간 선택제를 실시하고 직원들에게 애플리케이션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야놀자 100만 포인트'를 지급하는 등의 복지 혜택이 있다. 직원이 추천한 인재를 스카우트하는 '사내 추천제도'도 운영하는데 채용 확정 시 입사자와 추천인에게 최대 300만원의 포상금을 지급한다.


전체 임직원수는 지난해 1월 400여명에서 올해 1월 기준 800명 이상으로 크게 늘었다. 김우리 야놀자 피플파트너실장은 "야놀자는 '쉴 때 잘 놀고 일할 때 몰입하는 문화'를 지향한다"며 "지속적인 인재 영입을 통해 질 좋은 일자리를 창출하고 기업이 지속 가능한 성장을 하는 토대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