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사 까먹으면 학대" 美 유명 유튜버, 입양 아동 학대 혐의로 체포

최종수정 2019.03.21 15:56 기사입력 2019.03.21 15:5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유명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는 미국인 여성이 입양한 7명의 아동들을 영상에 출연시키면서 대사를 잊어버리면 훈육을 한다는 명목으로 호신용 페퍼 스프레이를 뿌리고 수일간 옷장에 가두는 등 학대해 경찰에 체포, 기소됐다고 20일(현지시간) CNN방송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미 애리조나주 마리코파 경찰은 이날 유튜브 채널 '판타스틱 어드벤처(Fantastic Adventures)'를 운영하는 마셸 홉슨(48)이 아동 성학대, 불법 구금 및 아동 방치 등의 혐의로 기소됐다고 밝혔다.


홉슨이 운영하는 이 채널은 구독자가 80만명인 유명 유튜브 채널이다. 지난 10일 올린 영상은 400만 뷰를 기록하기도 했다.


홉슨은 본인이 낳은 성인 자녀 4명과 입양한 자녀 7명이 있었으며 입양 아동들은 3~15살이었다고 경찰 당국은 밝혔다. 홉슨의 성인 자녀 가운데 딸 1명이 경찰에 학대 사실을 신고했고 즉시 당국이 자택을 방문해 이를 확인했다. 지난 13일 경찰이 홉슨의 집을 방문해 자녀들이 영양 실조와 표준 체중 미달인 상태인 점을 파악했다. 사흘 뒤인 지난 15일 애리조나주 아동 보호 담당국은 자녀들을 집에서 데리고 나왔고 홉슨과 성인인 아들 2명이 함께 체포됐다.


아동들은 경찰 조사에서 홉슨이 채널에 올릴 영상을 촬영하면서 자신이 가르쳐 준대로 움직이지 않으면 훈육을 했다고 경찰에 설명했다. 대사를 잊어버리면 페퍼스프레이를 뿌리거나 굶기는 방식으로 학대를 했다.

유튜브는 20일 해당 채널을 폐쇄하고 유튜브 커뮤니티 가이드를 위반해 계정이 해지됐다고 안내하고 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