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에 벚꽃 폈다…평년보다 5일 빨라

최종수정 2019.03.21 15:03 기사입력 2019.03.21 15:03

댓글쓰기

출처: NHK방송 캡쳐

출처: NHK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일본 도쿄와 후쿠오카 지역에서 평년보다 이른 21일 벚꽃이 피었다.


NHK에 따르면 일본 기상청은 이날 오전 10시 께 도쿄 지요다구 야스쿠니 신사에 위치한 왕벚나무에서 5송이 이상 벚꽃이 핀 것을 확인했다며 벚꽃 개화 소식을 발표했다.


평년보다는 5일 이르고, 지난 해보다는 4일 늦은 기록이다.


같은 날 오전 후쿠오카시에서도 벚꽃 개화 소식이 발표됐다. 평년보다는 2일 빠르지만 지난해보다는 2일 늦었다.


NHK는 민간 기상정보 업체를 인용해 서일본과 동일본 각지에서 다음 주에 걸쳐 벚꽃이 피기 시작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각지의 벚꽃은 개화 후 1주일에서 10일가량 후 만개할 전망이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