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수시, 여수산단 교통대책 T/F팀 ‘본격 운영’

최종수정 2019.03.19 17:53 기사입력 2019.03.19 13:51

댓글쓰기

여수시, 여수산단 교통대책 T/F팀 ‘본격 운영’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신동호 기자] 전남 여수시가 여수 국가산단 신증설에 따른 교통 혼잡에 대비하고자 교통대책 T/F팀을 본격 운영한다.


시(시장 권오봉)는 여수경찰서, 관계기관, 투자·시공사 등 관계자 22명으로 교통대책 T/F팀을 꾸리고 시청 회의실에서 첫 회의를 열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교통대책 T/F단장인 성동범 기획경제국장이 주재했다.


이 자리에서 시 관계자는 “GS칼텍스와 LG화학이 2019년부터 2021년 상반기까지 5조 3천억 규모의 공장 신증설을 추진·계획 중이다”고 말했다.


또 “공장 신증설이 본격화하는 올 하반기부터 건설근로자가 매일 5천 명 이상 투입되고 2020년에는 투입 인원이 1만 명을 넘길 것으로 예측된다”고 설명했다.

T/F팀은 이로 인한 교통체증과 주차 대란이 극심할 것으로 보고 예상 근로자 수에 따라 혼잡단계(5천 명~1만 명)와 극심 단계(1만 명 이상)로 나눠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또한 대중교통 이용 유도, 주차 단속 강화, 주요 교차로 신호체계 개선, 임시주차장 개설, 셔틀버스 운행, 차량 10부제 운영 등 다양한 방안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성동범 기획경제국장은 “T/F팀 운영 목적은 안전하고 원활한 교통체계 구축에 있다”면서 “교통 대책 마련을 위해 힘과 지혜를 모으겠다”고 말했다.


여수시는 공장 신증설에 따른 공업용수 확보와 폐수처리시설 확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 근로자 숙소 마련, 전입 인센티브 등 인구유입 방안 마련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신동호 기자 sdhs6751@hanmail.net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