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수 서지안, 이렇게 솔직할 수가 “후배가 1등하면 배 아파”

최종수정 2019.03.03 00:05 기사입력 2019.03.03 00:05

댓글쓰기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서지안 = 사진 / KBS 캡처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서지안 = 사진 / KBS 캡처



[아시아경제 김지현 인턴기자] 2일 KBS2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한 가수 서지안이 솔직한 속내를 드러냈다.


서지안은 무대에 올라가기 전에 MC로부터 최근 근황에 관한 질문을 받았다. 서지안은 “최근 드라마 OST에 참여하며 바쁘게 지냈다”고 답했다. 서지안이 OST로 참여한 드라마는 tvN 드라마 ‘남자친구’, SBS 드라마 ‘황후의 품격’이다.


이어 MC 문희준이 “후배 가수들이 1등을 하면 어떠냐”는 물음에 서지안은 “배가 많이 아프다”며 솔직하게 대답했다.


서지안은 박영규 성대모사를 하는 등 예능감을 선보인 후 무대에 올랐다. 서지안은 ‘불후의 명곡’에서 가수 양희은의 ‘상록수’ 노래를 선택해 열창했지만, 윤충일과 김준수의 故이애리수의 ‘황성옛터’와 ‘각설이 타령’을 편곡한 무대에 무릎을 꿇었다.



김지현 인턴기자 jihyunsport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