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귀경길 정체 오후 4~5시 절정…광주~서울 6시간

최종수정 2019.02.06 12:24 기사입력 2019.02.06 12:2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고형광 기자] 연휴 마지막 날인 6일 이른 시간부터 귀경길 정체가 시작되는 등 시간이 지날수록 이용객들도 늘어나는 모습이다. 오후에 접어들자 본격적으로 정체 현상이 빚어지면서 고속도로의 정체 구간도 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고속도로 이용 차량은 약 488만대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내려가는 차량은 37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올라오는 차량은 57만대로 예측됐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서울방향 정체는 오후 4~5시 절정에 이르렀다가 다음날 오전 3~4시 해소되겠다"며 "지방 방향은 오후 12~1시 가장 밀리다가 오후 7~8시 정체가 풀리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12시 요금소 기준 승용차를 이용한 지방방향 주요 도시 간 예상 소요시간은 서울~부산 5시간10분, 서울~대전 1시간50분, 서울~대구 3시간30분, 서울~강릉 3시간, 서울~목포 3시간40분, 서울~광주 3시간50분, 서울~울산 4시간40분 등이다.


서울 방향은 부산~서울 6시간30분, 대전~서울 3시간, 대구~서울 6시간10분, 강릉~서울 4시간, 목포~서울 6시간40분, 광주~서울 6시간, 울산~서울 6시간20분 등이다.

주요 도로 상황을 보면 경부고속도로 서울방향 청주분기점~서초나들목 38.1㎞ 구간, 부산방향 안성휴게소~청주분기점 5.1㎞ 구간에서 차량에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서해안 고속도로 서울방향 무창포나들목~금천나들목 39.7㎞ 구간, 평택화성고속도로 화성방향 정남나들목~봉담요금소 3.2㎞ 구간에서도 차량 흐름이 답답하다.


천안논산고속도로 천안방향 논산분기점~정안나들목 8.6㎞ 구간, 논산방향 김제나들목~전주나들목 13.0㎞ 구간에서 차량이 가다 서기를 반복하고 있다.


중부고속도로 하남방향 남이분기점~일죽나들목 27.2㎞ 구간에서 차량이 정체를 빚고 있다.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 여주분기점~여주휴게소 3.5㎞ 구간,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판교(일산)방향 시흥나들목~하남분기점 20.0㎞ 구간에서도 차량이 거북이걸음을 하고 있다.




고형광 기자 kohk01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