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디오스타' 타이거 JK "美 빌보드 올해의 K팝 탑 10 선정, BTS 덕분"

최종수정 2019.01.29 19:20 기사입력 2019.01.29 19:20

댓글쓰기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타이거 JK&윤미래 부부/사진=MBC 에브리원 제공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타이거 JK&윤미래 부부/사진=MBC 에브리원 제공



[아시아경제 이건희 인턴기자] 힙합 타이거JK와 윤미래와 함께 ‘비디오스타’에 동반 출연한다.


29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힙합철부지 특집’에는 힙합씬의 대표 스타 타이거JK, 윤미래, 비지, 슬리피가 출연한다.


이날 타이거JK가 윤미래 X 비지와 함께 결성한 그룹 ‘MFBTY'의 이름이 어렵다며 팬들에게 혹평을 받았다고 털어놨다. 앞서 슬리피도 팀명이 외워지지 않는다며, 조심스럽게 팀명 교체를 권유한 바 있다. 이 같은 반응에 타이거JK는 실제로 염두에 둔 후보가 있었다고 밝혔다.


그가 야심차게 내놓은 팀명에 MC들은 처음엔 당황해 했지만 뜻을 알고 난 후 흡족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타이거JK가 공개한 새 팀명 후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드렁큰 타이거의 마지막 앨범이 빌보드 올해의 K팝 앨범 톱10에 선정됐다는 소식에 스튜디오가 들썩였다. MC들이 소감을 묻자 타이거JK는 월드아이돌 방탄소년단의 이름을 언급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의 말에 따르면 앨범에 참여해준 방탄소년단의 RM 덕분에 해외의 주목을 받을 수 있었다고 전했는데 자세한 이야기는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이날 MC 박나래는 타이거JK에게 힙합 세계에서 아내 윤미래의 존재에 대해 물었다. 타이거JK는 “윤미래는 힙합씬의 미래, 넘버원은 윤미래를 대신하는 숫자”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애정이 듬뿍 들어간 그의 대답은 순식간에 스튜디오를 닭살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타이거JK가 밝힌 그룹 ‘MFBTY'를 대체할 새 팀명 후보와 빌보드 선정에 큰 도움을 준 방탄소년단 멤버 RM과의 일화는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공개된다.




이건희 인턴기자 topkeontop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