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해경제청 작년 1억4천만弗 외자유치…개청이래 최대

최종수정 2019.01.06 10:09 기사입력 2019.01.06 10:09

댓글쓰기

평택 포승지구(평택BIX)

평택 포승지구(평택BIX)



[아시아경제(평택)=이영규 기자] 경기도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 지난해 1억4500만달러의 외자유치를 달성했다. 이는 2008년 개청 이후 최대 성과다.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은 2019년 '평택BIX'의 본격적인 분양에 앞서 외투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펼쳐 외투기업 7개사로부터 총 1억4500만달러(국내외 투자 포함)와 총 750여명의 고용창출을 이끌어냈다고 6일 밝혔다.

황해청은 이러한 양적 성장 외에도 다양한 기획투자 유치활동을 전개했다.

우선 국내 뿌리산업 중 하나인 반도체 가공용 신소재 기업인 비텍은 2000만달러 외자유치와 함께 향후 5년간 500억원의 매출 판로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또 관세청의 해상특송장 구축 지원을 통해 중국 연태시 1위의 전자상거래 기업인 산동랑월국제운수 등 2개사와 투자 양해각서(MOU), 해외 1개사의 투자 의향서를 받는 등 총 1억3500만달러의 투자계획을 받았다.

황성태 황해경제자유구역청장은 "전국 경제자유구역 중 유일하게 2018년 산업부 중점 투자유치지원사업(상품화)에 선정되는 등 황해청의 지난해 성장은 눈에 띌 만한 성장이었다"며 "앞으로도 스마트 공장 등 4차 산업 혁명을 선도할 수 있는 경제특구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