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재명 "재판이 도정에 차질 주는 일 없을 것"

최종수정 2019.01.03 16:51 기사입력 2019.01.03 16:11

댓글쓰기

이재명 "재판이 도정에 차질 주는 일 없을 것"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오는 10일부터 진행되는 재판과 관련해서 경기 도정에 큰 차질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3일 수원 팔달구 굿모닝하우스(옛 경기도지사 공관)에서 열린 신년 출입기자 간담회에서 "'재판은 변호사에게, 도지사는 도정에' 이렇게 하면 된다고 생각한다"며 "그리고 다행인 것은 전혀 시간을 안 뺏긴다고 할 수는 없지만, 이미 도정에 중요한 흐름이나 방향 정책들은 이미 작년 하반기에 거의 다 정리된 상태"라고 설명했다.

이 지사는 특히 "도지사의 공약이나 주요 정책들은 2~3년에 걸쳐 천천히 하는 데, 우리는 도의회의 도움도 많았고 도 공무원들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주요 정책들이 거의 다 확정된 상태"라며 "잘 집행되게 하면 된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아울러 "저는 (이번 재판에서)진실적인 합리적 결론이 나올 것으로 생각한다. 최선을 다해서 설득하고 사실에 기초한 진실에 입각한 결론을 기대한다"며 "그게 우리나라 민주주의와 헌정질서를 지켜온 마지막 보루이기 때문에 의심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지난해 6ㆍ13 지방선거 과정에서 ▲친형 강제입원 ▲검사 사칭 ▲성남 분당구 대장동 개발 관련 허위사실 공표 등 세 가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고, 오는 10일부터 수원지법 성남지청에서 재판을 받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