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해 악성 루머에 네티즌 "송해 선생님은 200살까지 사셔야"

최종수정 2016.12.30 16:32 기사입력 2016.12.30 16:32

댓글쓰기

송해 / 사진=KBS 제공

송해 / 사진=KBS 제공



[아시아경제 피혜림 인턴기자] '국민 MC' 송해가 세상을 떠났다는 악성 루머에 휩싸였다.

30일 방송인 송해씨가 사망했다는 루머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퍼졌으나,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져 네티즌들은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송해 매니저는 같은 날 한 언론을 통해 "송해 선생님은 건강하다. 평소처럼 생활하고 있다"며 송해 사망설을 부인했다. 또 사망 루머와 관련해 경찰 사이버 수사대에 수사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에 네티즌들은 "송해 할아버지가 실검 1위에 뜨면 전 국민이 놀란다"(Yo****), "깜짝 놀랐네. 저거 허위로 유포한 사람 잡아서 확실히 처벌 부탁드립니다"(jdc8****), "다른 사람은 건드려도 송해 형은 건드리지 말아라. 심장이 덜컥 내려앉을 뻔했다"(tkff****) 등의 반응을 보였다.
피혜림 인턴기자 pihyer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