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안현수와 미모의 아내 우나리씨, 쏙 닮았네

최종수정 2016.12.19 19:16 기사입력 2016.12.12 17:48

댓글쓰기

사진=우나리씨 인스타그램

사진=우나리씨 인스타그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러시아로 귀화한 쇼트트랙 안현수(빅토르 안·31) 선수가 12일 입국한 가운데 미모를 간직한 그의 아내 우나리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우씨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보. 우리 닮아간다. 그칭? #오늘잘했어요”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안현수와 우씨는 다정하게 얼굴을 맞대고 미소를 지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한편 안현수 선수는 오는 16일 강릉에서 열리는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월드컵 4차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12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