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이먼 19득점' KGC, SK 26점차 제압

최종수정 2016.12.19 19:12 기사입력 2016.12.11 15:54

댓글쓰기

데이비드 사이먼 [사진=김현민 기자]

데이비드 사이먼 [사진=김현민 기자]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프로농구 안양 KGC 인삼공사가 2라운드를 8승1패로 마무리했다. 서울 SK 나이츠와의 2라운드 마지막 경기는 크게 이겼다.

KGC는 11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한 2016~2017 KCC 프로농구 2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SK를 96-70으로 이겼다. KGC는 3연스에 성공, 시즌 전적 13승5패를 기록하며 단독 2위를 했다. SK는 7승11패가 되면서 단독 8위에 머물렀다.

KGC는 데이비드 사이먼이 맹활약하면서 웃었다. 사이먼은 19득점 11리바운드를 기록했다. 문성곤은 3점슛 세 개를 포함해 17득점을 기록했다. SK는 마리오 리틀이 30점을 넣으며 분전했지만 팀의 패배를 막지 못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