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檢, 최순실 조카 장시호 서울서 체포…영재센터 자금 유용

최종수정 2016.11.18 16:38 기사입력 2016.11.18 16: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는 18일 횡령 등 혐의로 박근혜 정부 비선실세 최순실(구속)씨의 조카 장시호씨를 체포했다.

검찰은 법원으로부터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이날 오후 4시께 서울 도곡동 장씨 친척 집 인근에서 그를 체포했다.

장씨는 한국동계스포츠영재센터 자금을 빼돌린 혐의(횡령)를 받고 있다. 검찰은 장씨가 청와대를 비롯한 권력형 비호 아래 사업 명목으로 국내 기업 자금을 끌어낸 뒤 이를 사적으로 유용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와 관련 검찰은 전날 김종 전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에 대해 직권남용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에 따르면 김 전 차관은 삼성그룹이 장씨가 설립·운영에 간여한 센터에 16억여원을 후원하도록 강요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장씨의 이권개입을 거든 의혹과 관련 삼성계열 광고업체 제일기획의 김재열 사장, 삼성 미래전략실 장충기 사장 등을 어제 오늘 잇따라 불러 조사했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