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옥중화' 막바지 촬영 비하인드 컷 공개, 카메라 감독된 진세연 눈길

최종수정 2016.10.23 14:06 기사입력 2016.10.23 14:06

댓글쓰기

진세연 이잎새 정은표 안여진 이봉원(사진=MBC '옥중화' 제공)

진세연 이잎새 정은표 안여진 이봉원(사진=MBC '옥중화'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옥중화' 진세연이 카메라 감독으로 변신했다.

23일 MBC ‘옥중화’ 제작진은 진세연, 정은표, 이봉원, 안여진, 이잎새의 막바지 촬영장 비하인드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진세연은 카메라 뷰파인더에 눈을 맞추고 구도를 체크하는 등 흡사 카메라 감독같은 포스를 뽐냈다. 장난을 치다가도 대본 앞에선 한 없이 진지한 얼굴이 되는 진세연의 모습에서 주연 배우의 중압감이 보인다.

감초 이잎새는 양손으로 브이 포즈를 취하며 깜찍한 포즈를 보였다.

또한 정은표와 이봉원은 안여진을 위해 얼굴 몰아주기를 실천했다. 정은표와 이봉원은 안면 근육을 완전히 구겨 비글 케미를 풍겼다.
한편 ‘옥중화’ 제작진 측은 “막바지 촬영을 앞두고 배우들은 아쉬움을 남기지 않기 위해 평소보다 더욱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다. 마지막까지 완성도 높은 스토리와 연기로 시청자 여러분들을 찾아갈 것이다. 종영까지 얼마 남지 않은 ‘옥중화’ 끝까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