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걸스피릿' 탁재훈, 러블리즈 케이와 콜라보 무대…21년차 가수 진면목

최종수정 2016.08.31 14:27 기사입력 2016.08.31 14:27

댓글쓰기

'걸스피릿' 러블리즈 케이, 탁재훈 / 사진=JTBC방송화면캡처

'걸스피릿' 러블리즈 케이, 탁재훈 / 사진=JTBC방송화면캡처


[아시아경제 김태우 인턴기자] 방송 활동을 활발히 한 탁재훈은 가수보다는 방송인의 이미지가 강했다. 이 때문에 '걸스피릿' 첫 방송 당시 에이프릴 진솔은 탁재훈의 직업을 묻자 "개그맨?"이라고 답해 그는 굴욕 아닌 굴욕을 당하기도 했다. 그런 탁재훈이 러블리즈 케이와 함께 한 무대에서 21년차 가수다운 실력을 선보였다.

30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걸스피릿'에서는 레전드 가수와 12인의 걸그룹 멤버들의 콜라보레이션 무대가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탁재훈은 러블리즈 케이와 컨츄리꼬꼬의 노래 'Kiss'를 편곡해 무대에 섰다.

항상 무대를 평가하던 '오구루' 탁재훈과 함께하게 된 케이는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다. 케이가 어색한 분위기를 풀어보려고 "탁재훈 선배님과 짝이 돼 좋았다"고 말하자 탁재훈은 "난 사실 유지와 짝이 될 줄 알았다"고 장난을 건네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어진 본 무대에서 탁재훈은 장난기 있는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레전드 가수다운 완벽한 공연을 선보여 보는 사람들을 감탄시켰다.
한편 JTBC 예능프로그램 '걸스피릿'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김태우 인턴기자 ktw103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